본문 바로가기

감이당353

[내인생의주역시즌2] ‘협력’ 가능한 신체-되기 ‘협력’ 가능한 신체-되기 水地比(수지비) ䷇ 比 吉 原筮 元永貞 无咎. 不寧 方來 後 夫 凶. 비괘는 길하니 근원을 잘 살피되, 성숙한 지도력과 일관성, 그리고 도덕적인 확고함을 갖추었다면 허물이 없다. 편안하지 않아야 비로소 올 것이니, 뒤처진다면 강한 사내일지라도 흉하리라. 初六 有孚比之 无咎. 有孚盈缶 終 來有他吉. 초육효, 진실한 믿음을 가지고 사람과 가까이 지내며 도와야 허물이 없다. 내면의 믿음이 질그릇에 가득 차듯이 하면, 결국에는 뜻하지 않은 길함이 온다. 六二 比之自內 貞 吉. 육이효, 사람들과 가까이 지내며 돕기를 내면으로부터 함이니, 올바름을 지켜서 길하다. 六三 比之匪人. 육삼효, 인간 같지 않은 자와 가까이 지내며 돕는 것이다. 六四 外比之 貞 吉. 육사효, 밖으로 가까이 지내며.. 2022. 11. 9.
[내인생의주역시즌2] 내 안의 찌꺼기를 쏟아내자 내 안의 찌꺼기를 쏟아내자 火風 鼎 ䷱ 鼎, 元吉, 亨. 정괘는 크게 형통하다. 初六, 鼎顚趾, 利出否, 得妾, 以其子, 无咎. 초육효, 솥의 발이 뒤집어졌으나 나쁜 것을 쏟아내니 이롭다. 첩(초육)을 얻어서 그 사람(구사)을 도우니 허물이 없다. 九二, 鼎有實, 我仇 有疾, 不我能卽, 吉. 구이효, 솥에 꽉 찬 음식이 있지만, 나의 상대(초육)에게 병이 있으니 나에게 다가오지 못하게 하면 길하리라. 九三, 鼎耳革, 其行塞, 雉膏不食, 方雨, 虧悔 終吉. 구삼효, 솥귀가 바뀌어서 구삼이 나아가는 것이 막히고 기름진 꿩고기(군주의 은택)을 먹지 못한다. 그러나 비가 내리게 되면 구삼이 부족함을 뉘우친 것이니 결국 길하게 된다. 九四, 鼎折足, 覆公餗, 其形渥, 凶. 구사효, 솥의 다리가 부러져서 군주에게 .. 2022. 10. 27.
『대중지성, 금강경과 만나다』 저자 인터뷰 『대중지성, 금강경과 만나다』 저자 인터뷰 1. 선생님께서는 오랜 기간 의학을 공부하고 또 의사로서의 삶을 살아오셨는데, 어떻게 『금강경』과 만나서 책까지 쓰게 되셨는지 독자분들에게 간략히 소개해 주셨으면 합니다. 저는 지난 30년간 서울 시내 같은 장소에서 환자를 진료하고 있는 내과 의사입니다. 나이 오십일 때 ‘감이당’에서 공부를 시작했어요. ‘감이당’은 공부 공동체로 고전을 중심으로 도반들이 모여 같이 책을 읽고 글을 쓰는 곳이랍니다. 7년 정도 ‘감이당’에서 공부를 이어오다가 2019년에 각자 원하는 고전을 택해 집중적으로 공부하는 ‘장자 스쿨’ 과정을 참여하게 되었어요. 이때 담임이었던 고미숙 선생님께서 불경 중 하나를 택하는 것이 어떤지 제게 권유했는데, 말씀을 듣자마자 머릿속에 번개처럼 떠오.. 2022. 10. 25.
지금 겪고 있는 괴로움의 매듭에서 풀려나고 싶다면 『금강경』을!―신간 『대중지성, 금강경과 만나다』가 출간되었습니다! 지금 겪고 있는 괴로움의 매듭에서 풀려나고 싶다면 『금강경』을! ―신간 『대중지성, 금강경과 만나다』가 출간되었습니다! 안녕하세요! 북드라망 독자님들! 작년 이맘 때 『대중지성, 홍루몽과 만나다』를 소개해 드렸는데, 공교롭게도 같은 시기에 또 한 권의 감성(감이당 대중지성) 시리즈를 소개해 드리게 되었습니다. 바로바로 『대중지성, 금강경과 만나다』입니다! 짝짝짝! 『금강경』은 불교 신자가 아니라도 한 번쯤은 들어봤을 법한 경전이지요. 실제로 『금강경』을 설법해 주신 여러 스님들, 지식인 선생님들의 책만 해도 여러 권이 나와 있습니다. 그러나 이 책 『대중지성, 금강경과 만나다』는 『금강경』을 하나하나 설명해 드리는 책이 아니라, 바로 대중의 눈높이에서 쓴 안내서입니다. 그래서 대승불교의 중요한 경전으로 .. 2022. 10. 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