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으로 여는 지혜의 인드라망, 북드라망 출판사 :: 맞춤법, 알면 어렵지 않다? -든, -던

안녕하세요, 북드라망입니다.

글을 쓰다보면 종종 이게 맞는지 안 맞는지, 확신이 서지 않을 때가 있습니다. 틀린 표현인 걸 모르고 계속 쓰는 경우도 있구요. 잘 모르는 표현은 다른 표현으로 대체할 수도 있지만 언제까지 피하기만 할 수는 없는 법! 오늘은 '-든'과 '-던'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맞춤법에 관한 이런 통계도 있군요. ^^




-든 / -던


① 청소를 하든지 말든지 알아서 해라

② 청소를 하던지 말던지 알아서 해라


자, 둘 중에 어떤 표현이 정확한 것일까요? 답은 ①번입니다. (속전속결 진행!^^)

'-든'은 둘 이상의 것 중 하나를 선택하는 상황에서 씁니다. 청소를 하거나 혹은 안 하거나 중에 선택하라는 의미이기 때문에 ①이 맞는 표현인 것이지요. 딸기든 바나나든 알아서 먹어라, 이런 식으로 사용하겠지요? 잠자든, 물마시든, 노래하든, 춤추든처럼 사물뿐 아니라 행동을 선택할 때에도 '-든'을 쓰면 됩니다.


그렇다면 '-던'은 언제 사용할까요? 예를 들면 "잠자던 개구리가 깨어나는 경칩"과 같은 표현에서 사용됩니다. 뭔 말이냐구요? '-던'은 시간과 관계깊다는 것이죠. 특히 과거에 일어난 일을 표현할 때에 쓰면 됩니다. 어젠 봄인데도 어찌나 춥던지~ 이런 식으로요.


그런데 '-하던'과 '-했던'은 어떻게 다를까요? 둘다 과거를 회상하는 표현이지만, 자세히 보면 약간 다른 뉘앙스를 품고 있습니다. '-하던'의 경우 과거의 행동이 아직 끝나지 않았거나, 현재에도 반복, 지속되고 있는 의미로 쓰인다면, '-했던'은 '완료'의 의미가 두드러집니다. 과거의 시간과 완전히 단절되는 것이지요. 예를 들어, "내가 '읽던' 책"은 내가 읽고 있다 잠시 멈춘 책일 수 있지만, "내가 '읽었던' 책"은 지금은 읽고 있는 것이 아닌 책을 가리키게 됩니다. 둘의 차이는 그리 크지 않습니다만 '-하던'을 쓸 경우에는 '-했던'을 쓸 때보다 완료의 느낌이 줄어든다는 사실 정도만 기억해두시면 되겠습니다.^^ 


마지막으로 문제를 풀어보겠습니다. 맞는 번호를 선택해보세요.


1. 불이 나면?!

 ① 불이 나면 누구든지 소화기를 사용해 불을 끄세요.

 ② 불이 나면 누구던지 소화기를 사용해 불을 끄세요.


2. 취중진담?!

 ① 어제는 평소에 하지 못했든 말을 술 기운을 빌려 하려고 했다.

 ② 어제는 평소에 하지 못했던 말을 술 기운을 빌려 하려고 했다.



정답이 궁금하시다면?





설정

트랙백

댓글

  • 김소영 2014.03.12 17:38 답글 | 수정/삭제 | ADDR

    맞춤법 실수에 호감도 급 하락했던 기억...ㅎㅎㅎ

    • 북드라망 2014.03.12 17:42 신고 수정/삭제

      ㅋㅋ 맞춤법, 역시 중요한 호감 요소였네요. ^^

  • 우허 2014.12.07 18:49 답글 | 수정/삭제 | ADDR

    우하하하

  • 하늘 2015.01.04 20:30 답글 | 수정/삭제 | ADDR

    긴가민가 해서 다시한번 오랜만에 다시 검색 해봤는데 쉽고 확실하게 이해하고 가네요! 감사해요^^

  • 신지아 2015.10.11 20:06 답글 | 수정/삭제 | ADDR

    좋은자료감사합니다!! 발표자료에 인용해도될까요?

    • 북드라망 2015.10.12 10:07 신고 수정/삭제

      어떤 발표인지.. 그냥 학급이나 학내에서 발표하시는 것이라면 문제 없습니다. 만일 그것보다 스케일이 클 경우라면 구체적으로 알려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