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으로 여는 지혜의 인드라망, 북드라망 출판사 :: 김애령, 『은유의 도서관』 - 동일한 것도, 다른 것도 아닌 것

김애령, 『은유의 도서관』  

- 동일한 것도, 다른 것도 아닌 것




은유'라는 개념은 그 자체로 얼마나 아름다운가. 서로 다른 것들을 다르게 둔 채로 연결짓는 이 행위야 말로 인간적 삶의 풍경을 조금이나마 아름답게 한다. '통합'과 '소통'이 이데올로기로 작동할 때마다 나는 항상 '은유'를 떠올린다. 우리 사회가 '상상력'과 같은 특정한 미적 감각이 결여된 사회라고 할 때, 그것은 무엇보다 이러한 '은유'의 감각이 결여된 채로 있다는 것과 같다. 


"은유 안에서는 '동일성'이 '다름'에도 불구하고 작용한다."


은유의 도서관 - 10점
김애령 지음/그린비



설정

트랙백

댓글